자활급여 단가 상승 20대 청년에게 더 많은 혜택 제공

자활급여 인상과 근로소득 공제에 대한 변경 사항

자활급여

이번 글에서는 근로소득 공제와 자활급여 인상에 대한 정부의 정책 변화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이러한 정책은 청년들의 근로 의욕을 높이고, 자활 근로자들의 생활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주요한 사항들을 자세히 살펴보겠습니다.

기초수급자 혜택

정부는 기초수급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 중에서 근로소득 공제와 관련하여 20대 청년들을 대상으로 한 특례 적용 연령을 확대하고 근로소득 공제 기준을 완화하였습니다. 이로써 청년들이 취업이나 창업을 통해 기초수급에서 벗어나기 쉬워졌습니다.

근로소득 공제 개편

확대된 청년특례 적용 연령

정부는 근로소득 공제를 통해 근로 의욕을 부여하고, 특히 청년들이 취업이나 창업을 통해 탈수급할 수 있도록 20대 청년에 대한 근로소득 공제 기준을 완화했습니다. 이로 인해 24세 이하의 수급자에 대해서 근로소득과 사업소득 중 40만원을 공제하며, 남은 금액에 대해서 추가로 30%를 공제합니다. 이 기준은 29세까지로 확대되었습니다.

예를 들어, 20대 청년이 알바로 100만원을 벌었다면 소득으로는 42만원만 인정받게 됩니다.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자활급여 인상

근로자가 자활하기 위한 지원을 받는 제도로, 최저시급의 인상에 따라 인상되었습니다. 각각의 자활 근로자 유형에 따라 단가가 상승하였으며, 이로 인해 자활 근로자들은 더 많은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고물가 상황을 고려할 때, 여전히 어려움을 겪는 분들도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단가가 인상되어 자활 근로자들에게 지원이 강화되었습니다. 자활 근로는 근무 유형에 따라 근로유지형, 사회서비스형, 시장 진입형으로 나뉩니다. 이번 인상으로 최저시급의 2.5% 상승이 반영되어 자활급여도 일부 인상됩니다. 각 유형별 단가는 다음과 같습니다.

  • 근로유지형: 하루 3만 1800원
  • 사회서비스형: 하루 5만 4,200원
  • 시장 진입형: 하루 6만1690원

현재의 단가는 근로유지형이 하루 3만 1670원, 사회서비스형이 하루 5만 4천 원, 시장 진입형이 하루 6만 1690원입니다.

고물가 상황을 고려할 때, 자활급여 인상은 자활 근로자들의 생활에 일부 도움을 주지만 충분하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정부는 여전히 경제적으로 취약한 계층을 위한 지원 정책을 더 강화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궁금중 5가지

Q1: 기초수급자 혜택은 무엇인가요?

A1: 정부가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에 있는 사람들을 지원하기 위한 제도입니다. 이 혜택 중에서 근로소득 공제와 관련하여 20대 청년들을 대상으로 한 특례 적용 연령을 확대하고 근로소득 공제 기준을 완화한 것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청년들이 취업이나 창업을 통해 수급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습니다.

Q2: 근로소득 공제 개편의 주요 내용은 무엇인가요?

A2: 근로소득 공제 개편은 주로 20대 청년을 대상으로 하며, 근로소득 공제 기준을 완화하는 내용을 포함합니다. 예를 들어, 24세 이하의 수급자에게 근로소득과 사업소득 중 40만원을 공제하고, 나머지 금액에 대해 추가로 30%를 공제합니다. 이전까지는 29세까지로 적용되었던 기준이 확대되었습니다.

Q3: 자활급여 인상은 어떻게 이루어지나요?

A3: 최저시급의 인상에 따라 이루어집니다. 자활 근로자들은 근무 유형에 따라 근로유지형, 사회서비스형, 시장 진입형으로 나뉘며, 각 유형별 단가가 상승하게 됩니다. 이로 인해 자활 근로자들은 더 많은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Q4: 자활급여 인상은 어떤 이점을 제공하나요?

A4: 자활 근로자들에게 경제적으로 더 큰 지원을 제공합니다. 최저시급의 상승을 반영하여 일부 인상되어 생계를 더욱 안정적으로 유지할 수 있게 도움을 줍니다.

Q5: 고물가 상황을 고려한 자활급여 인상의 효과는 어떻게 예상되나요?

A5: 고물가 상황을 고려할 때, 자활급여 인상은 자활 근로자들의 생활을 어느 정도 개선해줄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러나 여전히 어려움을 겪는 분들도 있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따라서 정부는 경제적으로 취약한 계층을 위한 지원 정책을 더욱 강화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